현재 위치
  1. 게시판
  2. NEWS

NEWS

(주)뉴라이프헬스케어 소식

게시판 상세
제목 '장' 건강 지켜주는, 포스트바이오틱스
작성자 (주)뉴라이프헬스케어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0-03-20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8

사진=뉴라이프헬스케어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요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면역력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면역력을 높이려면 영양, 운동, 스트레스 조절과, 수면, 장내미생물 등을 잘 조절해야 한다고 알려져 있는데, 인체면역 세포의 70%가 존재하는 장을 잘 다스리는 것이 중요하다.

이 프로바이오틱스를 1세대 유산균이라 하는데, '장내미생물의 균형을 개선함으로써 숙주의 건강에 유리하게 작용하는 생균첨가물'이다. 유산균, 낙산균 등의 생균제와 발효유가 여기에 포함된다.

사진=뉴라이프헬스케어

2세대 유산균이라 불리는 프리바이오틱스는 '결장내의 유용균 증식을 촉진하거나 유해균을 억제하여 숙주의 건강에 유리하게 작용하는 비소화성 식품성분'이다. 올리고당류나 식이섬유가 여기에 포함된다. 즉 프리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먹이가 되는 성분들을 통칭하는 용어이다.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를 하나로 결합한 제품을 신바이오틱스라 하고, 3세대 유산균이라고 한다. 유산균과 먹이가 함께 있는 제품이다.

최근 학계에서 주목하고 있는 것이 4세대 또는 차세대 유산균인 포스트바이오틱스이다.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이 식이섬유를 먹고 만들어내는 대사산물을 말하는데, 우리 몸에 실제로 유익한 역할을 하는 것은 유산균 자체가 아니라 유산균이 만들어낸 대사산물인 포스트바이오틱스라는 연구결과가 있다.

장내세균총의 균형이 정상적이라면 장내 유익균들이 충분한 포스트바이오틱스를 생산하기 때문에 건강한 장을 유지할 수 있다.


그러나 대다수 사람들의 부족한 장내 유익균은 충분한 양의 포스트바이오틱스를 만들지 못한다는 것이고, 먹는 생균 또한 장을 통과하는 통과성 세균으로 포스트바이오틱스를 생산할 충분한 여력이 없어 분명한 한계가 있다는 점이다.

뉴라이프헬스케어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 프로바이오틱스'는 프로·프리·포스트바이오틱스가 한 캡슐 안에 들어있는 올인원 제품으로, 장 건강을 지켜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 프로바이오틱스'는 위산과 담즙산에 영향을 받지 않고 장에서 흡수돼 간, 심장, 세포에서 바로 작용한다. 그래서 유산균 증식과 유해균을 억제하여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으며, 실온보관이 가능한 제품으로, 매일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제품 구입은 뉴라이프헬스케어 홈페이지와 네이버쇼핑, 오픈마켓 등 공식판매처에서 할 수 있으며, 자사몰에서는 '6만병 돌파 기념 고객 감사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byte

비밀번호 OK CANCEL